협회소개
협력기관
협회뉴스
스토리텔링
생활건강
여가여행
회원쇼핑몰

문화예술

수필

포토스토리

평일 Am09:00 ~ Pm06:00
점심 Pm12:00 ~ Pm01:00
주말/공휴일은 휴무입니다.
문자로 남겨주시면 연락드리겠습니다.

여가여행

여가
이전 목록

'괴팍한 5형제' 이진혁, 과몰입 공감요정 등극

작성자 : 관리자
2020.03.09 01:02

 

JTBC ‘괴팍한 5형제’ 이진혁이 과몰입 공감요정에 등극했다고 전해져 관심이 모아진다.

정신 없이 웃다 보면 80분이 사라지는 마성의 예능 JTBC ‘괴팍한 5형제’는 평범한 생활 속 주제부터 까다롭고 별난 주제까지 뭐든지 줄 세우며 논쟁하는 토크쇼. 6일 방송에는 ‘괴팍한 5형제’ 박준형-서장훈-김종국-이진혁과 함께 가수 토니 안, 희극인 홍윤화, 모델 겸 요리연구가 오스틴 강, 모델 한현민이 마지막 피날레를 장식할 특급 게스트로 출격했다. 이들은 ‘혼자 살면서 가장 서러운 순간’ 혼잣말-홀로 귀가-손 부족-아플 때-밥 못 챙김의 줄 세우기를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진혁은 “아파서 3일 동안 숙소 칩거했는데 세상 서러웠다”며 자취 새내기의 서러움을 토로해 괴팍한 5형제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진혁은 “비록 숙소 생활을 하고 있지만 쓰레기도 내가 정리하고 밥도 내가 해먹고 있어서 자취하는 것과 다를 게 없다”며 평소 생활을 고백한 것. 특히 그는 “아플 때가 압도적으로 서럽다”며 “이전에 3일을 집에서 누워있던 적이 있는데 너무 슬프더라”는 말과 함께 그 때의 상황에 또 다시 울컥한 듯 고개를 내저어 모두의 웃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이진혁은 줄 세우기 내내 쉴 틈 없는 폭풍 리액션을 선보이며 공감 요정에 이어 리액션 요정의 자리까지 꿰차 눈길을 끈다. 이진혁은 “누가 물 한 잔 떠줬으면 좋겠는데 걸어가기도 너무 힘들고, 부를 사람도 없고, 핸드폰 잡을 힘도 없을 때 세상 서러웠다”는 홍윤화의 한 마디에 고개를 절로 끄덕이며 물개박수를 치는가 하면, “자취생에게 혼잣말은 기본이라”는 말로 웃픈 공감을 전했다고 해 그의 찐 자취 라이프가 호기심을 자극시킨다. 이진혁을 과몰입 공감요정에 등극하게 만든 줄 세우기는 결과는 ‘괴팍한 5형제’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덧글 0 개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4 tvN '방법',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2020-03-09
3 배우 혜리, 세이브더칠드런에 코로나19 피해 아동 위해 1억 기부 2020-03-09
2 이국주, ‘억대 연 매출’ 비결 공개 2020-03-09
1 '괴팍한 5형제' 이진혁, 과몰입 공감요정 등극 2020-03-09
copyright ⓒ humanita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